英 원전산업계 방한…한전 협력방안 논의
英 원전산업계 방한…한전 협력방안 논의
  • 김진철 기자
  • kjc@energytimes.kr
  • 승인 2024.06.13 21: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한전이 우리 원전시설 견학을 위해 방한한 영국 원전산업계 14개 기업대표단과 영국 신규원전 사업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지난 1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한전이 우리 원전시설 견학을 위해 방한한 영국 원전산업계 14개 기업대표단과 영국 신규원전 사업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에너지타임즈】 한국전력공사(사장 김동철)가 지난 1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우리 원전시설 견학을 위해 방한한 영국 원전산업계 14개 기업대표단과 영국 신규원전 사업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영국 원전산업계 방한은 영국 정부의 강력한 원전 확대 정책에 발맞춰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영국 기업 요청에 따라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영국은 지난 1월 현재 6GW 규모인 원전을 2050년까지 24GW로 확대한다는 원전 로드맵을 발표하고 지난 5월 영국 서부지역에 차기 원전 부지를 선정한 바 있다. 또 현재 신규원전 추진을 위한 세부 정책을 수립하고 있다.

그동안 한전은 영국 정부가 현실적이고 사업자 친화적인 정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영국 정부와 긴밀한 대화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영국 방문단은 APR1400 건설 현장과 운영 원전 견학을 시작으로 두산에너빌리티 원자로 제작 공장을 둘러보게 된다.

또 한전은 오는 14일 영국 방문단과 만나 자사의 사업관리 능력과 한국형 원전의 강점을 홍보하는 한편 영국 신규원전 사업 추진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임을 강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