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6 수 17:54
정치/정책
문 대통령, 8월 중 가계부채종합방안 마련 지시
정아름 기자  |  dkekckd@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01  17:12:4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네이버블로그
【에너지타임즈】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8월 중으로 관계부처 합동으로 가계부채종합방안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1일 열린 수석비서관·보좌관회의에서 문 대통령이 오는 8월 중으로 관계부처 합동 가계부채종합방안을 마련할 것과 소득분배 악화를 막기 위한 중장기 구조적인 대응방안을 보고하라고 각각 지시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이날 회의에서 최근 소득분배 악화 원인과 대응방안, 가계부채 현안과 대응방안, 치매국가책임제와 향후 계획, 민간단체 대북접촉 방북신청 조치 등이 안건으로 올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소득분배 악화에 대응하기 위해 단기적으로는 일자리 추경으로 소득분배 악화 추세를 저지하고, 중장기적으로는 일자리와 소득주도 성장으로 전환하는 ‘투-트랙(two-track)’ 접근방식을 보고하고 토론했다”고 말했다.

또 그는 “가게부채 현안과 대응방안에 대한 진지한 토론이 있었고 문 대통령은 오는 8월 중으로 관계부처 합동으로 가계부채종합방안을 마련해줄 것”을 지시했다고 덧붙였다.
정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네이버블로그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138-846 서울시 송파구 가락로 84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입자 : 김진철 | TEL 02-416-0166 | FAX 070-8277-9840
Copyright 2008 에너지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ergytime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