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21 월 09:45
에너지산업신재생에너지
美 전력시장…한전, 발전사업자로써 첫발 내딛어콜로라도 30MW 규모 태양광발전단지 인수 후 본격운영 나서
김진철 기자  |  kjc@energytime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9  15:47:1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네이버블로그

【에너지타임즈】한전이 미국전력시장에 발전사업자로 처음으로 진출했다. 미국 내 30MW 규모 태양광발전단지를 인수한데 이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기 때문이다. 이를 통해 북미전력시장 진출을 위한 거점을 확보함으로써 해외사업을 한 단계 더 도약시키는 발판이 될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한국전력공사(사장 조환익)는 미국 칼라일그룹의 자회사인 코젠트릭솔라홀딩스(Cogentrix Solar Holdings)에서 보유하고 있던 콜로라도 소재 발전설비용량 30MW 규모의 태양광발전단지 인수를 지난 18일 완료한데 이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한전 측은 이 발전단지를 인수함으로써 세계최대전력시장인 미국전력시장에 처음으로 진출하게 됐으며, 앞으로 본격적인 미국 진출을 위한 현지기반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 발전단지에서 생산된 전력은 콜로라도전력에 전량판매하게 되며, 한전이 25년간 운영함으로써 2억3000만 달러(한화 2500억 원가량)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한전은 앞으로 이 발전단지 내 유휴부지에 증설과 에너지저장장치(ESS) 설치에 우리나라 기자재를 활용해 모두 150억 원가량의 수출증대효과를 만들어낼 예정이다.

이날 조환익 한전 사장은 이곳을 직접 방문해 인수를 축하하고 새로운 가족이 된 현지직원들을 격려하는 한편 앞으로 사업운영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으면서 빠른 시간 내 사업을 안정화시켜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한전은 현재 24개 국가에서 화력·원자력·송배전·신재생에너지 등 다양한 해외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있으며, 2015년 매출의 8.2%인 해외사업비중을 27%수준으로 늘릴 계획이다.

   
▲ 한전이 코젠트릭솔라홀딩스(Cogentrix Solar Holdings)에서 보유하고 있던 콜로라도 소재 발전설비용량 30MW 규모의 태양광발전단지를 인수했다. 조환익 한전 사장이 18일 현지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네이버블로그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138-846 서울시 송파구 가락로 84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입자 : 김진철 | TEL 02-416-0166 | FAX 070-8277-9840
Copyright 2008 에너지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nergytimes.kr